카카오페이지 스테이지

kakaostage logo
banner
banner
banner

실시간 랭킹

Fine line 썸네일 이미지15세 관람가 아이콘
up 뱃지Fine line
김청둥

대한민국에서 가장 유명한 살인범의 아들. 제원 그룹을 독차지하기 위해 제 친형을 죽인 끔찍한 살인마의 아들. 어딜 가든 스캔들을 일으키고 다니는 제원가의 탕아. 두려웠던, 그래서 더 궁금했던 남자. 사랑이 사랑인 줄 모르는 이 남자를 위해 어디까지 추락할 수 있을까. <Fine line> 호기심과 두려움, 그 미묘한 경계로부터 시작된 사랑. *** “그것 때문에 헤어졌어요. 잠자리 안 해 줘서.” “왜 안 했어? 좋아하잖아.” 그걸 말이라고. 서아는 어처구니가 없어 피식거리며 웃었다. “그러게요. 할 걸 그랬다. 약혼녀 있는 남자랑도 했는데 그땐 왜 그렇게 어려웠을까.” “이서아.” “나는 불륜 같은 거 생각해 본 적도 없고 하고 싶지도 않아요. 그러니까,” 서아는 순식간에 침대 위로 눕혀져 제 입을 틀어막은 강인한 손아귀 힘에 깜짝 놀라 몸을 파르르 떨었다. 남자는 사냥감을 눈앞에 둔 맹수처럼 번들거리는 새카만 눈동자로 서아를 내려다보았다. “내일 아침이면 결혼 발표가 날 거야.” “……!” “그러니까, 쓸데없는 생각하지 말고 다리나 벌려.”

십인야화 十人夜話 II 썸네일 이미지15세 관람가 아이콘
십인야화 十人夜話 II
낮달S

온라인 쇼핑몰 영상 촬영 담당자인 주인공이, 생활 속에서 만나게 된 10명의 각기 다른 여성들과 나누는 일상의 감정과 성적인 경험들을 주된 내용으로 기록합니다. '제1화. 직속상관 한여진', '제2화. 협력업체 윤선아', 이 두 편으로 연재했던 <십인야화 十人夜話>가 원고지 900매 분량에 다다라서, 이어지는 연재는 <십인야화 十人夜話 II>라는 별도의 두 번째 공간에서 연결하고자 합니다. 주인공은 같은 남성인 인물로 계속 진행됩니다. 각각의 소제목 속 내용들은 각기 분리된 독립된 원고이면서, 동시에 제1화부터 제10화까지 1인의 주인공으로 서술되기 때문에, 전작(前作)의 인물들 또한 계속 글 내용 안에 등장합니다. 본능과 현실 사이의 간극을 최대한 솔직하게 드러냄으로써, 독자들로 하여금 '이게 만약 나의 입장이라면?'이라는 감정이입이 충분히 가능하도록 원고를 작성했고, 남은 작업들도 정리를 계속 하고자 합니다. 글 내용만으로도 상상의 영상을 떠올릴 수 있는 묘사에 충실했습니다. 단, 용어의 사용에 최대한 필터링을 진행하면서, 성인이면 누구나 편하게 읽을 수 있는 문체와 표준어로 본문의 내용을 준비했고, <십인야화 十人夜話> 전편의 최종 마무리까지 진행할 예정입니다. <십인야화 十人夜話 II>는 '제3화. 대학선배 서진영', '제4화. 카페주인 연지은', '제5화. 윗집여자 강윤서'의 세 편으로 이어집니다.

로맨스 랭킹

최신 업데이트

하단배너
하단배너
하단배너

완결까지 쭉~ 연재하는 스테이지ON

전체 작품

신규연재

연령별 랭킹

카카오페이지 웹소설

작가지원 프로그램 바로가기